본문 바로가기
본거/영화·애니

창수

by made人PotA 2022. 1. 3.
728x90

2022.01.03 왓챠

 

내가 너무나도 좋아하는 배우 임창정.

이 영화도 개봉 당시에 임창정의 열연으로 꽤 입소문이 돌았었다.

임창정의 찌질한 연기는 가히 연기의 신급이라할만한데 심지어 노래방 배경영상으로도 자주 볼 수 있다^^

아무튼 이번에도 감방을 대신 살고 벌어먹고사는 건달역으로 나온다.

그러다 운명의 여인을 만나면서 인생이 완전 바뀌게 된다.

달콤한 행복의 시간들은 잠시, 곧 지옥같은 나락으로 떨어지게 된다.

영화 내에서 작은 소재들이 나중에 요소요소 적절히 쓰이며 스토리를 만들어가는 중요한 열쇠가 되는데 그런식으로 마지막 큰 반전을 기대하게 되었는데... 이후는 영화로 직접 확인하시라.

임창정의 열연으로 유명했던 영화이지만 의외로 또 한명, 친형제 같이 지내던 동생역의 정성화 연기도 아주 찰지다.

둘의 캐미 또한 찰떡같다.

이 후 다른 작품에서 두 배우의 조우를 다시한번 기대해본다.

영화평은 한마디로 '역시 임창정'

반응형

'본거 > 영화·애니' 카테고리의 다른 글

스파이더맨 뉴유니버스  (0) 2022.01.06
티파니에서 아침을  (2) 2022.01.05
창수  (0) 2022.01.03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  (0) 2022.01.03
디스트릭트 9  (0) 2022.01.01
신문기자  (0) 2021.12.31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