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콩이

올만에 콩이 사진 GH-1으로 기변하고서 스트로보 테스트샷으로 찍었는데(언제나 단골모델 콩이^^) 이쁘게 나온거 같아 올만에 콩이 사진 올려본다. 더보기
이건 앉은것도 아니고 선것도 아녀~ 한참 '같기도' 코메디 코너가 유행할때 인터넷에 떠돌던 '같기독' 사진. 얼마전에 울집 콩이 녀석이 그 모양으로 앉아(서?) 있길래 찍어뒀다. 더보기
루돌프콩씨~! 거참.. 불만 많은 루돌프일쎄. 더보기
자반이 형제 생기다. 4월에 분가를 하게되어 콩이와 자반이를 데리고 나가면 본가에는 있던 강아지가 없어서져 아무래도 아쉬울꺼같다며 와이프가 숫놈 새끼를 한마리 분양해서 본가에서 기르게 하잔다. 그런데 오늘 오전에 갑자기 와이프가 전화를 해서는 강아지들 분양받으러 가야한다며 차갖고 나오라고한다. 내용인즉... 시츄를 기르다가 새끼를 4마리를 낳았는데 어미가 몸상태가 안좋아 동물병원에 맡겨져있다고 한다. 안타깝게도 어미가 살아날 가망성이 적다는 의사의 말을 듣고 새끼들을 대신 길러줄 사람을 구하는 글을 강아지카페에서 봤다고 했다. 몇몇사람들이 연락을 했다고 하는데 전부 지방이고 우리만 서울이라서 우리에게 분양기회가 온것이다. 처음 자반이가 혼자 태어나서 못내 아쉬웠었던 차에 올커니 하면서 차를 몰고 데리고 왔다. 사이좋게 암수 .. 더보기
3월14일 콩자반 태어나다. 3월14일 오전 9시경. 콩이가 새끼를 낳았다. 태어나 2개월만에 우리집으로 옮겨와서는 벌써 3년차인데 아직까지 그때의 새끼같기만한 놈이 어미가 되었다. 의외로 한마리만 낳아서 조금 아쉬운 마음도 있지만 퇴근 후 집에와서 녀석을 보는 순간 그 아쉬운 마음은 어디론가 날아가버렸다. 이름은 '자반' 이란다. 콩이 새끼 '자반'.. 합쳐서 '콩자반'이 된다는 와이프의 설명. 더보기
분위기짱~ 콩이~ 역광받은 멋진 분위기의 콩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