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먹어본거/맥주! 맥주! 맥주!

[맥평] 카이저돔 켈러비어 ★★★★

by 맥덕 made人PotA 2020. 12. 7.
728x90

사실 이 맥주는 마트에서 본지는 엄청 오래됐지만 볼때마다 왠지 손이 가지않았다.

1리터까리 큰캔인데 뭔가 맥주의 느낌이 없고 분유통이나 가공된 식품의 느낌이 들어서 그랬던거 같다.

언젠가 마트에서 맥주를 보고 있는데 어떤 연세 지긋하신 분이 이 맥주를 사가는걸 보고는 갑작스레 호기심이 들어 구입하게되었다.

1리터짜리 캔이다보니 부담되서 미루고있다가 오랜만에 반지의 제왕 영화를 볼까하다가 이 맥주가 생각났다.

판타지 배경과 켈러비어는 잘어울릴것 같아서였다. (리뷰 당시 사진상태가 안 좋아 최근 사진으로 대체^^) 

 

잔에 따르니 기대했던대로 약간 붉은 기가 감도는 짙은 색상으로 엠버맥주를 연상시킨다.

아쉽게도 거품은 그리 오래가진 않는다.

구수한 향 외에 특징적인 점이 느껴지진 않는데 한모금 마시니 달진 않지만 왠지 카라멜?의 느낌이 다가온다.

그리고 붉게 볶아진 맥아로 인해서인지 구수하게 탄맛이 감돌며 입안을 꽉채운다.

질감은 라거보다는 조금 진한듯하고 무거운 바디감은 아니어서 경쾌하면서도 진한 느낌을 준다.

아마도 거르지않은 비여과맥주 특유의 걸죽하면서도 부드러운 질감이 아닐까싶다.

맥주에 전체적으로 기본을 탄탄히 잡아주는 향이라고할까 느낌이 있는데 뭐라 딱히 표현하기는 힘들지만 시나브로 계속 들이키게되는 감칠맛 정도가 아닐까 싶다.

이런걸 중독성이라고 하는걸까... 

'중독'이라는 단어를 보면 맥라이언 주연의 'Addicted to Love' 라는 영화가 떠오른다.

이 영화 덕에 'Addicted' 라는 영어단어를 자동으로 외우게 되어 은근한 이득에 기분좋아했던 기억이 난다.

질리지않고 맛있게 계속 마실 수 있는 좋은 맥주를 찾아낸것 같아 기쁘다.

 

원재료 정제수 보리맥아 효모 호프 호프추출물

알   콜 4.7%

원산지 독일

재조사 KAISERDOM PRIVATBRAUEREI BAMBERG

별   점 ★★★★

한줄평 Addicted to Beer. 오랜친구처럼 질리지않고 꾸준히 함께할수있는 맥주.

 

반응형

댓글0